Materials

현재 위치
  1. Home
  2. Guide
  3. Materials

FAS 등급 목재

브릭나인은 FAS(First and Second) 등급 프리미엄 목재를 사용합니다.
FAS등급은 국제 하드우드 목재 협회 (NHLA)에서 인증하는 목재 등급 규칙 중 최상위 등급으로,
목재 표면의 83.3%이상이 오염없이 깨끗하고 선명한 무늬를 가진 목재에만 적용되는 등급입니다.
고품질 가구에 가장 적합하도록 길고 넓은 목재 표면을 가지고 있어, 원목 고유의 아름다운 무늬결과 내추럴한 감성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목재 등급 규칙

솔리드 집성 방식

시중에서 원목가구로 소개되어 판매되는 저가의 제품을 자세히 살펴보면, 저렴한 고무나무 및 애쉬목을 사용하거나,
심지어는 나무 톱밥과 접착제를 섞어 만든 MDF소재 겉면에 원목 무늬 시트지를 붙혀 판매하고 있습니다.

고무나무를 비롯한 저가의 원목은 짧은 원목 자투리를 이어붙혀 조립하는 핑거조인트 방식으로 이음새가 많아 무늬가 끊겨 보입니다.
2~3년만에 벌목이 되는 소형 나무의 특성상 아름다운 원목 무늬 및 나이테를 기대하기 어렵고,
이에 따라 이음새를 이어 붙히기 위해 많은 양의 접착제가 사용되어 인체에 유해한 휘발성 유기화합물이 발생합니다.

브릭나인은 원목 중에서도 최고급 하드 우드로 손꼽히는 북미산 백참나무와 호두나무 원목(American White Oak & Black Walnut)을 솔리드 집성 방식으로 제작하고 있습니다. 10년 이상 성숙한 나무를 사용하여 원목 그대로의 아름다운 나뭇결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손끝에서 전해지는 천연 원목의 고급스런 질감을 느껴보세요.

  • 저가 원목 가구의 핑거조인트 방식

    • 자투리의 짧은 원목들을 결합 후 집성하여 완성
    • 잦은 이음새로 원목의 무늬가 끊기는 조잡한 모양
    • 2~3년만에 벌목되는 동남아시아 소형 나무 사용
    • 많은 양의 화학 접착제를 사용한 우레탄 도막 마감
  • 브릭나인의 솔리드 집성 방식

    • 긴 원목을 일정한 방향으로 집성
    • 나이테 및 무늬가 일정하여 내추럴한 감성
    • 10년 이상 성숙한 북미산 대형 원목 사용
    • VOC(휘발성유기화합물) 0%의 친환경 오일마감

Atlas concorde

브릭나인은 1969년 설립된 이탈리아의 프리미엄 세라믹 타일 브랜드인 Atlas Concorde Group의 포세린 타일을 사용합니다.
Atlas Concorde Group에는 다양한 컬렉션 브랜드가 존재합니다. 그중에서도 브릭나인 디자이너가 직접 셀렉한 Boost Natural, Prism, Marvel 등의 컬렉션 타일은 트렌디하면서도 내추럴한 감성으로, 고객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컬러 옵션을 제공합니다.

우리가 흔히 이야기 하는 ‘도자기’란 단어를 영어로 직역하면 포세린&세라믹(Porcelain&Ceramic)이 됩니다.
즉, 도자기는 도기(ceramic)와 자기(porcelain)의 합성어이자, 두 개를 총칭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일상에서는 편리하게 구분없이 사용하지만, 실제로 도기와 자기는 원료와 제작기술이 엄연히 다릅니다.

Atlas Concord 포세린 세라믹은 불린 진흙을 1250℃ 이상의 고온에서 강하게 압축시켜 제작됩니다.
따라서 일반 세라믹보다 높은 밀도로 인하여 강한 충격이나 고온의 주방 용기를 바로 놓는 등의 외부의 강한 자극에도 손상되지 않는 뛰어난 내구성과 내열성을 가집니다. 또한, 낮은 수분 흡수율로 액체가 스며들지 않아 손쉽고 청결한 관리가 가능합니다.

Color options

  • Matt white

  • Ivory

  • Ash

  • Sand beige

  • Dark grey

  • Stone grey

Fenix NTM

브릭나인은 글로벌 인테리어 패널 브랜드 FENIX사의 나노테크 (NTM: Nano Tech Matt )소재를 사용합니다.
FENIX NTM은 FENIX사가 2013년도에 개발한 프리미엄 신소재로써,
스마트한 오염복원력과 무광 표면에 대한 최고의 기술력으로 인테리어 디자인계의 혁명적인 신소재로 불립니다.
세계적인 가구브랜드 FRIZ HANSEN, HAY를 비롯하여 최근에는 국내 대형 가전브랜드의 비스포크 컬러 제품 패널로써 사용되고 있습니다.

Why 'Fenix NTM'?

  • 낮은 빛 반사율과 매트한 질감

  • 지문 방지 기능

  • 부드러운 촉감

  • 표면 미세 스크래치의 열 복원 기술

Color options

  • Warm white

  • Light grey

  • Grey

  • Black

Full Grain Leather

브릭나인은 이탈리아산 풀그레인(Full Grain)등급의 천연 면피 소가죽을 사용합니다.
풀그레인 등급이란 상처가 거의 없고 깨끗한 원피만을 사용한 최고 등급의 면피를 의미합니다.
가죽 자체에 별다른 가공을 하지 않기 때문에 가죽의 유연성이 좋고, 가죽의 두께가 유지되어 내구성이 우수합니다.
또한, 천연 가죽의 표피 그대로를 보존하기 때문에 모공이 살아있어 통기성이 우수하며 소가죽 본연의 내추럴한 무늬와 질감을 느끼실 수 있는 프리미엄 소재입니다.

Color options

  • White

  • Camel

Alta Maverick

알타 매버릭(Alta Maverick)원단은 미국의 세계적인 패브릭 제조회사인 어플라이드 텍스타일(Applied-textiles)사의 친환경 패브릭 원단입니다.
매버릭 원단은 일상 생활에서 발생 가능한 거의 대부분의 패브릭 손상을 막아주는 최신 기술이 반영되었습니다.
기름 성분을 비롯한 일반 액체 얼룩에 대한 뛰어난 세척 효과와 발수 효과를 가지고 있는 특별한 소재입니다.
별도의 세제 사용이 필요 없는 탁월한 세정력과 함께 알러지 프리 기술로 피부에 닿아도 안전한 친환경 패브릭 소재입니다.

해당 원단은 미국환경보호기준(EPA)과 유럽섬유품질인증(OEKO-TEX Standard 100), 켈리포니아 환경기준 테스트(Cal Prop 65) 등 국제품질테스트를 통과한 제품입니다.

Color options

  • Oatmeal

  • Light grey

Rubio Monocoat Oil

원목 가구는 온도 및 습도의 변화 등 사용자의 각기 다른 환경적 요인에 따라 수축과 팽창을 반복합니다. 브릭나인은 이로 인한 목재 표면 및 연결부위의 휘어짐 등 가구의 변형을 막기 위해 고가의 벨기에산 루비오 모노코트 오일을 마감재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Rubio monocoat oil & Layered Finishes

루비오 모노코트 오일은 휘발성 유기 화합물 (VOC) 0% 의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마감 오일입니다.
오일이 나뭇결에 스며들어 나무 섬유와의 단단한 흡착 과정을 통해 가구의 수명을 연장시킬 뿐만 아니라 원목의 풍부하고 아름다운 색감을 보다 입체적으로 표현하여 시각적 아름다움을 선사합니다.

 
침투 마감 (Penetrating Finishes) 도막 마감(Layered Finishes)
주원료 루비오 모노코트 오일(Rubio Monocoat Oil)
  • NC락카
    (NC: Nitro-cellulose) Spray
  • 폴리우레탄
    (PU: Poly Urethane) Spray
특성 목재 표면에 오일이 침투하여
목재섬유(셀룰로오스)와 단단히 결속 후 마감
매트한 천연 원목의 무광 표현
목재 표면에 막을 형성하여 마감되어 유광 표현됨
장점
  • 만져봤을 때 나무의 질감이 느껴짐
  • 친환경 오일로 인체에 무해함
    (휘발성 유기화합물(*VOC) 0%)
  • 타 오일과 달리 1번의 마감질로 마감 가능
  • 표면의 부분 수선이 가능하여 지속적인 관리 가능
  • 마감시간 단축으로 생산성 증가
  • 목재의 무늬결과 질감을 잘 표현함
  • 도장면이 두꺼워 가구의 내구성을 강화시킴
단점
  • 가격이 매우 비쌈
  • 도장면이 PU마감 대비 약함
  • 휘발성 유기화합물(*VOC)의 발생
  • 도장면이 얇아 손상이 쉬움
  • 낮은 내열성으로 불에 약함
  • 낮은 내수성으로 얼룩 발생 가능
  • 두꺼운 도장면으로 목재의 질감 표현에 한계발생하여 인공적/인위적인 느낌
  • 표면의 부분수선이 불가하여 스크래치 등 발생시 전체 보수만 가능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